홍성군, 700억 원 긴급 투입해 지역경제 활력 모색!
홍성군, 700억 원 긴급 투입해 지역경제 활력 모색!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01.14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청 전경 / 뉴스티앤티 DB
홍성군청 전경 / 뉴스티앤티 DB

홍성군이 지역경제 활력 및 성장 동력 확충을 위해 민자유치를 포함 2024년까지 700억 원을 집중 투입한다고 밝혔다. 

군의 금년도 경제정책은 외부요인으로부터 강한 내성있는 지역경제체질 강화와 서해선 고속전철이 2020년에 개통 등 개발호재로 늘어날 산업수요에 대비한 산단조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우선 군은 내포 혁신도시 지정 등 호재에 대비 홍북읍 내덕리 산 113번지 일원 내포산업단지 286,000㎡ 조성을 위해 2천 5백만 원의 사업비로 타당성 검토용역에 착수할 계획이다.

군은 수소연료전지 자동차부품, 태양광 등 전략산업으로 특화된 내포첨단산업단지와의 시너지 효과를 노리는 한편 진입도로 개설 등 산단 주변 인프라 확충에 전력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갈산면 동산리, 기산리 일원 475,610㎡ 조성면적으로 추진 중인 제 2일반산업단지 SPC 구성 및 충남도 배정물량 신청을 금년 중에 완료할 계획이며, 619억 원의 민자유치를 통해 2024년까지 단지 조성을 완료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11개 기업(조성면적 221,100㎡)이 입주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소상공인 육성 및 지역경제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홍성사랑상품권 25억 원을 발행한다. 군은 가맹점을 확대하는 한편, 보조금을 상품권으로 지급해 유통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군은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홍성전통시장 및 홍성상설시장 통합 타당성 검토 연구용역도 3천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착수한다. 통폐합시 손익분석 및 통폐합 장소 등의 통합방향까지 담은 포괄적인 보고서가 도출될 예정이다. 

그 밖에 군은 만 70세 이하 미취업자 등을 대상으로 하는 일자리군민채용제 사업비 2억 원, 서울시 거주청년을 채용한 관내 기업에 인건비를 지원하는 서울청년 홍성체험일자리 사업에 2천만 원을 책정 했다. 

또한, 주말장터 운영, 경영혁신을 주 내용으로 한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사업에 4억 원, 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에 대한 특례보증 확대와 사회보험료를 지원사업에 25억 원을 책정해 소상공인 경영여건 개선 및 유통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 

홍성군 관계자는 “군민들의 삶의 질은 지역 경제력에 달려 있다며, 소상공인과 기업 모두 양립할 수 있는 지역여건 개선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