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동구 주민을 위한 2020 신년음악회, 1월 16일 우송예술회관
[공연] 동구 주민을 위한 2020 신년음악회, 1월 16일 우송예술회관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2.30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교향악단은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1월 16일 오후 7시 30분 우송예술회관에서 디스커버리시리즈3 ‘동구 지역주민을 위한 2020 신년음악회’를 개최한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립교향악단은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1월 16일 오후 7시 30분 우송예술회관에서 디스커버리시리즈3 ‘동구 지역주민을 위한 2020 신년음악회’를 개최한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립교향악단은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1월 16일 오후 7시 30분 우송예술회관에서 디스커버리시리즈3 ‘동구 지역주민을 위한 2020 신년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는 원도심 활성화를 도모하고, 수준 높은 고품격 클래식 음악으로 동구 지역주민들에게 새해 희망과 감동의 시간을 선사하고자 마련됐다.

연주회는 전임지휘자 류명우의 지휘봉 아래 빚어질 정교하고 아름다운 음악 속에, 대전시향의 악장 김필균폴의 바이올린, 소프라노 구민영, 테너 서필의 협연이 더해져 수준 높고 풍성한 무대를 선사한다.

특히 올해 음악회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의 탄생 250주년을 기념해 ‘슈테판왕 서곡’, ‘로망스’, ‘터키행진곡’ 등 아름답고, 희망 가득한 베토벤의 걸작들이 연주된다.

아울러 소프라노 구민영, 테너 서필의 협연으로 프란츠 레하르의 오페레타 곡들이 이어진 후, ‘신년음악회’라면 빠질 수 없는 ‘왈츠’ 중 대표적인 곡들, ‘금과 은’왈츠와 요한 슈트라우스 2세의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로 대미를 장식한다.

입장료는 전석 1000원으로,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대전시립교향악단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