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37사단, ‘6·25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육군37사단, ‘6·25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9.12.11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1기병사단 5연대소속 델버트 G. 엘더 상병 유품(인식표) 발굴
10일 괴산군 국립괴산호국원에서 진행된 ‘6·25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 육군 37사단 제공
10일 괴산군 국립괴산호국원에서 진행된 ‘6·25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 육군 37사단 제공

지난 10일 충북 국립괴산호국원에서 ‘6·25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이 거행됐다.

37사단장(소장 고창준)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6·25 참전용사들을 비롯한 지역기관장, 참전 유공자 및 보훈관계자, 발굴에 참가했던 장병 100여 명이 참여했다.

행사는 유해 발굴경과 보고, 헌시 낭송, 추모사, 종교의식, 헌화 및 분향, 발굴유해 운구 및 봉송 순으로 진행됐다. 

육군 37사단에 따르면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과 지난 10월 14일 개토식을 갖고 6·25전쟁 당시 국군과 미1기병사단, 미25사단 27연대가 북한군 2·3사단, 203전차연대를 맞아 격전을 벌였던 영동군 산이리 일대에서 1일 평균 100여 명을 투입해 4주 동안 유해발굴을 실시했다.

그 결과 올해 총 4구의 부분유해와 유품(탄피 등 47종 203점) 등을 발굴했다.

 

1950년 7월 25일 전사한 미1기병여단 5연대 소속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인식표 / 육군 37사단 제공
1950년 7월 25일 전사한 미1기병여단 5연대 소속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인식표 / 육군 37사단 제공
미국 켄터키주 벨레브 국립묘지에 묻혀있는 故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묘비 / 육군 37사단 제공
미국 켄터키주 벨레브 국립묘지에 묻혀있는 故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묘비 / 육군 37사단 제공

특히, 이번 발굴에서는 미1기병사단 5연대 소속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인식표가 발굴됐다. 이 유품은 전사자 가족에게 보낼수 있는 유품으로, 올해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에서 발굴한 미군 유품으로는 처음이고 아주 드문 경우다. 현재 故 엘더 상병은 1950년 7월 25일 전사(당시 23세), 미국 켄터키주 벨레브 국립묘지에 모셔져 있다. 델버트 G. 엘더 상병의 인식표는 국방부 신원확인센터로 보내 신원확인절차를 거친 후 미 DPAA(Defense Prisoner Of War / Missing In Action Agency, 미 국방부 전쟁포로·실종자 확인국)로 보내져 미국의 유가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단장은 추모사를 통해 “아직도 이름 모를 산야 어디에선가 계실 호국영웅들을 끝까지 찾아 가족의 품으로 모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선배전우들의 거룩한 호국정신을 가슴 속 깊이 새기고 그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조국수호에 헌신을 다 할 것을 다짐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발굴 유해의 신원확인을 위한 DNA시료 채취가 매우 부족한 상태인 만큼 유가족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37사단은 지난 2000년부터 지난해까지 충북지역에서 총 17구의 유해와 500여 점의 유품을 발굴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