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 창단 '순항'
(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 창단 '순항'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2.09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유일의 프로축구단으로 활동한 아산무궁화축구단이 (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으로 창단 수순에 들어갔다. / 아산시 제공
충남유일의 프로축구단으로 활동한 아산무궁화축구단이 (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으로 창단 수순에 들어갔다. / 아산시 제공

충남유일의 프로축구단으로 활동한 아산무궁화축구단이 (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으로 창단 수순에 들어갔다.

아산시는 지난 6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아산시민프로축구단 창단 준비위원회의 위원 위촉식과 더불어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가칭)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은 2020년 한국프로축구 K리그2 참가 목표로 프로팀명을 ‘(가칭)충남아산FC’로 활동하게 된다.

창단준비위원회는 아산시 유병훈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관계공무원, 지역사회 대표, 지역스포츠계 및 축구계, 지역 스포츠전문가 등 지역체육계 대표자를 비롯해 각계각층의 인사 17명으로 구성됐다.

아산시민이순신프로축구단 유지·운영에는 매년 40억 원 이상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는 현재 아산시민프로축구단 창단 운영지원 협약에 따라 연간 도비 20억 원을 확보한 상태로 메인 스폰서, 후원 기업 등으로 유지·운영비를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연령별(U12 ⇒U15 ⇒ U18) 유소년 발굴 및 육성시스템 조기구축으로 충남출신의 우수선수를 확보할 계획이다.

유병훈 창단준비위원장은 “시민구단이 2020년 K리그2에 참가해 우수한 성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창단 준비에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