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기 DJAC청년오케스트라 해단...1년의 여정 마무리
제3기 DJAC청년오케스트라 해단...1년의 여정 마무리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2.02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예술의전당 DJAC청년오케스트라 제3기가 지난달 30일 피아니스트 백건우와의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과 베토벤의 교향곡 ‘영웅’연주를 끝으로 해단했다.   / 대전예술의전당 제공
대전예술의전당 DJAC청년오케스트라 제3기가 지난달 30일 피아니스트 백건우와의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과 베토벤의 교향곡 ‘영웅’연주를 끝으로 해단했다.   / 대전예술의전당 제공

대전예술의전당 제3기 DJAC청년오케스트라가 지난달 30일 피아니스트 백건우와의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과 베토벤의 교향곡 ‘영웅’연주를 끝으로 해단했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7년 창단한 DJAC 청년오케스트라는 심도있는 훈련과 교육, 그리고 찾아가는 음악회와 기획공연 등을 청년음악도들에게 지원했다.

청년오케트스라는 2017년 35명, 2018년 39명 그리고 올해 42명의 청년단원들이 정기공연과 찾아가는 공연 등으로 활발히 활동했다.

특히 올해 제3기는 모집범위를 성악분야까지 넓혀 더 많은 청년연주자들에게 기회를 제공한 바 있다.

이들은 대전시청,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세종시 도담고등학교, 대전시 중앙고등학교 등 찾아가는 공연 6회와 '한국가곡의 밤', '영웅 그리고 백건우'등 기획공연 2회, 총 8회의 연주회에 참여했다.

한편 대전예술의전당은 내년 1월 단원 오디션 공고를 통해 제4기 단원을 모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