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주민 '호응' 높아
단양군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주민 '호응' 높아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2.02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단양군이 운영하는 ‘문화가 있는 날’ 무료 영화와 공연 프로그램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단양군 제공
충북 단양군이 운영하는 ‘문화가 있는 날’ 무료 영화와 공연 프로그램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단양군 제공

충북 단양군이 운영하는 ‘문화가 있는 날’ 무료 영화와 공연 프로그램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올해 극장가에서 많은 관객을 동원한 화제작인 기생충, 엑시트 등 영화 14편을 상영해 1만 명이 넘는 주민이 관람했다고 전했다.

앞서 군은 지역주민들의 문화욕구 충족을 위해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과 목요일 최신 영화를 무료로 상영하고 있다.

‘문화가 있는 날’ 무료 영화 상영은 2014년 5950명, 2017년 7300명이 관람한데 이어 올해는 11월까지 1만539명이 관람하며 상당한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문화소외계층에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한단 점에서 주민들의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또한, 군은 단양을 찾는 관광객에게 볼거리 제공을 위해 ‘단양마늘축제’와 ‘매포맨손물고기잡기행사’ 기간에 특별 영화를 상영해 큰 인기를 모았다.

한편,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공연 프로그램에 대한 주민반응도 매우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달 7일 단양문화예술회관에서 진행한 샌드아트 뮤지컬 ‘한 아이’는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학교폭력, 왕따 문제를 다룬 힐링 뮤지컬로 명품 배우들의 열연에 관객들에게 교육성과 작품성에서 인정받는 공연이 됐다.

군 관계자는 “향후에도 군민들이 흥행과 작품성을 겸한 수준 높은 작품으로 문화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달 5일 오후 2시와 오후 7시 30분 단양문화예술회관에서 버라이어티 개그쇼 인 ‘쇼그맨’ 공연이 열린다.

이날 공연에는 개그맨 박성호, 김원효, 김재욱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