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상수도, 전국 최초 ‘더블 크라운’ 달성
대전 상수도, 전국 최초 ‘더블 크라운’ 달성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11.22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일반수도사업 평가 전국 1위
2018년 국가기반체계 재난관리평가 1위
대전시청 / © 뉴스티앤티
대전시청 / © 뉴스티앤티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가 수도사업자 중 전국 최초로 ‘더블 크라운’을 달성했다.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는 환경부가 주관한 ‘2019년 일반수도사업 운영관리실태 평가’에서 전국 1위로 선정돼 2,000만 원의 포상금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일반수도사업 운영관리실태평가는 환경부가 수도사업자 간 선의경쟁을 통해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목적으로 전국 159개 일반수도사업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평가다.

주요 평가지표는 3개 분야 29개 지표로 ▲ 시설관리 ▲ 수질관리 ▲ 대국민서비스 ▲ 경영 및 운영 등으로 이뤄져 있다.

특히, 대전시는 정수처리와 수질관리, 전문 인력 양성 등‘상수도 운영․관리 분야와 안전관리 대응능력’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시민에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건강한 수돗물 생산‧공급을 위해 현장중심 행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2016년에 이어 다시 한 번 우수사업자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 탁월한 상수도 행정 추진능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2018년 국가기반체계 재난관리평가에서 1위로 선정된 것에 이어 올해 환경부 일반수도사업평가에서도 우수기관에 선정돼 수도사업자 중 전국 최초로 ‘더블 크라운’을 달성하게 됐다.

정무호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민선7기 목표인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