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사과와인페스티벌 성료...1만 8000여 명 다녀가
예산군 사과와인페스티벌 성료...1만 8000여 명 다녀가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1.1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과 활용한 다채로운 체험 중심 프로그램 운영
제16회 예산사과와인 페스티벌이 역대 최대 관광객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 예산군 제공
제16회 예산사과와인 페스티벌이 역대 최대 관광객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 예산군 제공

제16회 예산사과와인 페스티벌이 역대 최대 관광객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달 1일부터 이달 9일까지 은성농원 일원에서 개최된 이번 축제는 사과 따기, 사과파이 만들기, 와이너리 투어 등 체험 중심 프로그램으로 마련됐다.

축제 기간에는 1만 8000명의 방문객들이 다녀간 가운데 외국인이 약 3000명 이상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지난 9일 행사에 참석한 4000명의 방문객들 중 1200명 이상이 외국인 방문객인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는 주한미군 사령관이 참석해 함께 축제를 즐겼으며, 미군 부인회에서 조직적으로 참여하는 등 가족단위 미군들의 참여가 두드러졌다.

미군 가족들 중 200여명이 국내 최장 예당호 출렁다리를 방문하는 등 축제와 연계해 군 관광코스를 즐겨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밖에도 축제 기간 주중에는 서울 백화점 VIP고객을 비롯해 사회단체와 어린이집, 학교 등 단체에서 찾아와 사과 따기 중심의 프로그램을 즐겼고, 주말에는 가족단위 방문객들이 파이와 사과잼 만들기, 사과기차 타기, 와인시음과 투어 등을 만끽했다.

축제를 기획한 예산사과와인 정제민 부대표는 “올해까지 단 한 해도 쉬지 않고 달려온 보람이 조금씩 느껴진다”며 “앞으로도 더욱 노력해 세계적인 와인 축제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