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소·벤처기업 제품, 동남아 시장에서 '호평'
대전 중소·벤처기업 제품, 동남아 시장에서 '호평'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9.10.2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무역사절단 파견...동남아 해외시장에서 2,900여 만 달러 수출상담
대전시 무역사절단이 상담을 진행하는 모습 / 대전시 제공
대전시 무역사절단이 상담을 진행하는 모습 / 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지난 15일부터 23일까지 베트남 하노이, 태국 방콕, 캄보디아 프놈펜에 대전소재 중소·벤처기업 7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약 2,900여만 달러(352억 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4일 밝혔다.  

대전시가 지원하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전세종지역본부와 코트라 무역관이 공동 진행한 이번 동남아 무역사절단에는 ㈜차메디텍, ㈜워터클, ㈜에스티코리아, ㈜지씨아이, 태성화학㈜, ㈜유진타올, 위텍코퍼레이션㈜ 등 지역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동남아 무역사절단은 친한류 영향과 높아진 한국 제품의 선호도를 반영하듯 지역 제품에 대한 활발한 수출상담이 이루어져 총 108건 2,934만 4,000달러(352억 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광케이블 계측기를 생산하는 ㈜지씨아이는 프놈펜 인터넷 구축 및 솔루션 업체인 온라인(ONLINE)사와의 방문상담으로 주력 제품인 광통신케이블 측정 장비 뿐만 아니라 광케이블 용접기 등 관련제품에도 높은 관심을 얻었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동남아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기업들에게 바이어 매칭, 통역비 등을 지원했다"며 "참여기업의 제품이 실질적인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지사화 및 사후 출장 지원 등 후속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