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새 옷 입은 담장
[포토] 새 옷 입은 담장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10.22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낡은 담장이 세월의 묵은 때를 지우고 새 옷을 입었다. 이 벽화는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4일 동안 문화2동행정복지센터, 복지만두레, 자원봉사협의회, 한남대학교 미술동아리팀 등에서 자원봉사자 40여 명이 참여해 자연 사물을 주제로 한 그림을 대전 중구 문화2동 산성로138번길과 천근로9번길구역의 80m구간에 그려 넣은 것이다.
낡은 담장이 세월의 묵은 때를 지우고 새 옷을 입었다 (대전 중구 문화2동 산성로138번길과 천근로9번길 구역) / 대전 중구 제공.
벽화작업에는 대전 문화2동행정복지센터, 복지만두레, 자원봉사협의회, 한남대학교 미술동아리팀 등에서 자원봉사자 40여 명이 참여했다 / 대전 중구 제공
벽화 작업에는 대전 문화2동행정복지센터, 복지만두레, 자원봉사협의회, 한남대학교 미술동아리팀 등에서 자원봉사자 40여 명이 참여했다 / 대전 중구 제공

대전 중구 문화2동 산성로138번길과 천근로9번길구역의 낡은 담장이 세월의 묵은 때를 지우고 새 옷을 입었다.

벽화 작업에는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4일 동안 문화2동행정복지센터, 복지만두레, 자원봉사협의회, 한남대학교 미술동아리팀 등에서 자원봉사자 40여 명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