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1회 대전시 문화상 시상 및 문화원의 날 기념식
제31회 대전시 문화상 시상 및 문화원의 날 기념식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0.1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오른쪽 세번째)이 제31회 대전시 문화상 시상 및 문화원의 날 기념행사에서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오른쪽 세번째)이 제31회 대전시 문화상 시상 및 문화원의 날 기념행사에서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제31회 대전시 문화상 시상 및 문화원의 날 기념행사가 지난 11일 오후 2시 대전시청 대강당과 시청 남문잔디광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길공섭 대전문화원연합회장을 비롯해 문화상 수상자와 가족, 문화원 발전 유공자, 문화원 회원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시청 대강당에서 진행된 문화상 시상과 기념식에서는 학술부문 배충식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문학부문 김영환 문인, 시각예술부문 유병호 서양화겸판화가 등 3명이 문화상 상패를 받았다.

동구문화원 김명옥 과장 등 13명은 문화원의 날 기념 유공자로 선정돼 표창을 받았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우리지역 문화원은 과거와 현재를 문화라는 매개체로 소통시키면서 시민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가장 필요로 하는 문화를 다채롭게 제공해 왔다”며 “문화는 가슴에서 자라나고 삶에서 우러나는 것이기에 하루아침에 발전하지는 않겠지만, 나무를 키운다는 심정으로 멀리보고 지속적으로 투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89년 대전시의 직할시 승격과 함께 제정된 대전광역시문화상은 올해로 31회째를 맞고 있으며, 모두 176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