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유적 탐방] 공주 마곡사 대광보전 - 충남 공주
[문화 유적 탐방] 공주 마곡사 대광보전 - 충남 공주
  • 박기봉 기자
  • 승인 2019.09.13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 마곡사 대광보전

보물 제802호(1984. 11. 30 지정), 충남 공주시 사곡면 마곡사로 966, 마곡사


마곡사는 신라 선덕여왕 9년(640) 자장율사가 세웠다는 설과 승라의 승려 무선이 당나라에서 돌아와 세웠다는 두 가지 설이 전한다.

신라말부터 고려 전기까지 폐사되었던 절로 고려 명종 2년(1172) 보조국사가 절을 다시 세웠으나 임진왜란 뒤 60년 동안 다시 폐사되었다.

훗날 조선 효종 2년(1651)에 각순대사가 대웅전·영산전 ·대적광전 등을 고쳐 지었다고 한다.

이 건물은 마곡사의 중심 법당으로 해탈문·천왕문과 일직선으로 놓여 있다.

진리를 상징하는 비로자나불을 모신 건물로 차음 지은 시기는 알 수 없으나 불에 타버렸던 것을 조선 순조 13년(1813)에 다시 지은 것이다.

규모는 앞칸 5칸·옆면 3칸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여덟 팔(八)자 모양을 한 팔작지붕이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장식하여 짜은 구조가 기둥 위뿐만 아니라 기둥 사이에도 있는 다포 양식이다.

앞면 5칸에는 3짝씩 문을 달았는데 문살을 꽃 모양을 섞은 조각으로 장식 하였고 가운데 칸 기둥 위로 용머리를 조각해 놓았다.

천장은 우물 정(井)자 모양으로 꾸몄고, 불단은 서쪽으로 마련하였는데 불단 위에는 불상을 더욱 엄숙하게 꾸미는 닫집을 정교하게 꾸며 달았다.

안팎으로 구성과 장식이 풍부하고 건축 수법이 독특한 건물로 조선 후기 건축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