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내년엔 문화행사 더욱 풍성해~
증평군, 내년엔 문화행사 더욱 풍성해~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9.10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문화가 있는 날 지자체 공모사업 선정
문화가 있는 날 '버스킹' 공연 모습 / 증평군
문화가 있는 날 '버스킹' 공연 모습 / 증평군

충북 증평군이 문화체육관광부의 ‘2020년 문화가 있는 날 지자체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군은 2년 연속 이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올해 사업비보다 2배 늘어난 1억 원의 국비를 확보해 내년에는 더욱 알찬 문화행사를 꾸릴 수 있게 됐다.

여기에 군비 1억 원을 더해 총 사업비는 2억 원에 이른다. 

이번 공모에는 전국에서 81개의 단체가 프로그램 기획안을 제출해 1차 서류심사와 2차 인터뷰 심사를 거쳐 증평군을 포함한 28개 단체가 선정됐다.

증평의 2020년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 명은 ‘36.5℃ulture로 물들 人, 36.5도시 증평’으로 ‘365일, 사람의 체온처럼 따뜻한 문화를 전세대에게 전하겠다’는 목표를 담고있다.

군립도서관-김득신 문학관-미루나무숲 등 생활밀착형 문화 거점 시설을 기반으로 한 14개의 세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 김득신 문학관 문학인 초청 강좌 ▲ 보강천 미루나무 숲 흥보놀보 콘서트 ▲ 도서관 문화페스티벌 ▲ 어르신 문해 교육‧문화탐방 ▲ 군 장병 문화아카데미 등이다.

한편, 2019년 문화가 있는 날 사업은 문화아카데미, 미루나무 숲 버스킹 공연, 내 고장 문화탐방 등 모든 계층을 아우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채워져 군민의 문화 수요를 채워주는 데 크게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