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선관위, A 대전시의원 '검찰 고발'
대전 서구선관위, A 대전시의원 '검찰 고발'
  • 송해창 기자
  • 승인 2019.09.03 18: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추진비 부정사용 혐의
A 시의원, 18회 걸쳐 313만 7,000원 사용
대전시의회 / 뉴스티앤티
대전시의회 / © 뉴스티앤티

대전 서구선거관리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전시의원을 검찰 고발했다. 업무추진비 부정사용 혐의다.

3일 대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서구선관위는 민주당 소속 A 시의원을 검찰에 고발조치했다. 

A 시의원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지역민 및 관변단체 의견 수렴을 사유로 업무추진비를 사용했다. 총 사용횟수는 18회, 총 액수는 313만 7,000원이다.

서구선관위는 업무추진비 사용 내역에 위법소지가 있다고 판단했다. A 시의원은 27명 식대로 52만 6,000원, 지역민 간담회 다과물품 구입에 수십만 원 등을 사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역 정가 관계자는 "업무추진비를 둘러싼 논란은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다. 그럼에도 명확한 집행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의원들과 더불어 정가 차원에서의 자정 노력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구민 2019-09-04 09:14:43
더불어민주당 어떤의원인지 밝혀주세요....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잘못하면 정당하고 이름 안밝히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