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기획공연 ‘국악기, 그것을 알고싶다'
[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기획공연 ‘국악기, 그것을 알고싶다'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8.13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평론가와 연주자가 대화하며 들려주는 국악
/ 대전시 제공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기획공연 '국악기, 그것을 알고싶다'가 오는 28일과 29일 오후 7시 30분 국악원 작은마당에서 열린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기획공연 '국악기, 그것을 알고싶다'가 오는 28일과 29일 오후 7시 30분 국악원 작은마당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음악평론가와 해금, 생황 연주자가 함께 하는 토크콘서트형식에 무대에서 확대 카메라를 이용해 관객이 전혀 볼 수 없었던 국악기의 각 부분과 부품을 들여다보고, 이러한 과정을 무대 스크린을통해 실시간으로 전달,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평소 접할 수 없었던 국악기의 상세한 구조를 알려주고 관객들에게 국악감상의 묘미를 더해준다.

이번 공연은 조선시대 문인 유한준의 글귀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그 때 보이는 것은 전과 같지 않으리라'라는 말을 떠올리게 한다.

28일에는 김효영의 생황연주를 더욱 풍성하게 해줄 피아니스트 조윤성이 함께한다.

이날 공연은 ‘바람, 생황의 속살에 스며들다’라는 부제로 전통곡인 수룡음부터 창작곡 ‘고즈-넋’, ‘오블리비언’, ‘리베르탱고’등을 선보여 관객들에게 색다른 감동을 전해 줄 예정이다.

29일에는 전북대학교 한국음악과 교수인 이동훈의 해금연주와 함께하는 ‘활, 해금 소리를 당기다’가 펼쳐진다.

이미 해금 전통곡 연주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이동훈의 해금 연주와경기민요 성슬기와 장구의 윤재영이 함께 하는 무대로 지영희류 해금산조 등의 전통곡과 김영재의 ‘비(悲)’등의 창작곡이 연주된다.

공연은 전석 1만 원으로, 예매는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인터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문의는 대전시립연정국악원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