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금산산림문화타운서 ‘산림휴양+치유+생태체험’ 만끽!
[여행] 금산산림문화타운서 ‘산림휴양+치유+생태체험’ 만끽!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7.26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유숲길 조성, 무인주차시스템 도입 등 서비스 확대
/ 금산군 제공
산림휴양, 치유, 생태체험을 한 번에 만끽할 수 있는 가족형 휴양지로 '금산산림문화타운'이 떠오르고 있다. / 금산군 제공

산림휴양, 치유, 생태체험을 한 번에 만끽할 수 있는 가족형 휴양지로 '금산산림문화타운'이 떠오르고 있다.

금산산림문화타운은 남이자연휴양림, 느티골산림욕장, 금산생태숲, 산림생태문화체험단지와 목재문화체험장으로 구성돼 있다.

새롭게 조성된 테마별 생태치유숲길 5개소(4.7km)에서는 연령별·난이도별 체험이 가능하다.

체험을 위해선 생태학습관 1층에 있는 건강측정실에서 혈압계와 체지방측정기로 건강상태를 측정한 후 각 숲길별 맞춤형 처방을 받으면 된다.

여름엔 가족단위 휴양객 대상으로 시범 운영되며, 가을부터 단체 예약을 할 수 있다.

타운은 방문객 맞이에 앞서 교육관 리모델링과 캠핑장 환경개선사업, 숲가꾸기 등으로 노후 시설물을 수리·수선을 마쳤다.

또 입장료를 폐지하고 무인주차시스템을 도입했다. 성수기 지체시간 없는 입출차 등 서비스를 한층 더 강화했다.

한편, 홈페이지를 통한 숙박과 캠핑 예약은 필수이다. 다양한 숲체험프로그램도 홈페이지 사전예약을 통해 참여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