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비 1원 입금하고 50만원 환불…20대 2명 입건
숙박비 1원 입금하고 50만원 환불…20대 2명 입건
  • 뉴스티앤티
  • 승인 2019.07.1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서북경찰서 /© 뉴스1

숙박비를 1원만 입금하고 이름을 적는 곳에 50만원을 적은 후 업주를 속여 숙박비 50만원을 환불받은 20대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 천안서북경찰서는 지난 17일 숙박비를 1원만 입금하고 수십만원을 보낸 것처럼 숙박업소 업주를 속인 혐의(사기)로 A씨(20)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지난달 29일 서북구의 한 모텔에 들어가 모바일뱅킹으로 숙박비를 지급하면서 이름을 적는 란에 50만원을 입력하고 업주에게 보여주자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업주가 입금이 된 것으로 착각했다.

이어 이들은 "방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업주에게 50만원을 환불받았다.

이들은 이같은 수법으로 다른 모텔에서도 90만원을 가로채려다 업주가 수상한 점을 눈치채 미수에 그쳤다.

경찰 관계자는 "모바일뱅킹에 익숙하지 않은 60~70대 업주를 노렸다"며 "입금된 금액을 꼼꼼히 살피고 은행에 가서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