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 대전시립미술관 '라이브 미술관' 13일 첫 무대
[행사] 대전시립미술관 '라이브 미술관' 13일 첫 무대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7.10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이 살아있는, 대전방문 어때요?
/ 대전시립미술관 제공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대전시립박물관은 오는 13일부터 11월까지 '라이브 미술관'을 운영한다. / 대전시립미술관 제공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대전시립박물관은 오는 13일부터 11월까지 '라이브 미술관'을 운영한다.

대전시립박물관은 '라이브 미술관'을 통해 대전의 삶속에서 예술을 통한 살아있는 교감과 공감을 만들어내고자 한다.

‘라이브 미술관’은 성악, 국악, 힙합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대전의 정체성을 반영한 과학예술 콘서트, 지역예술인 협업 행사 등을 미술관 내외부에서 선보인다. 미술관 전시 연계 프로그램과 어린이들을 위한 행사도 함께 운영 될 예정이다.

라이브 미술관의 첫 무대인 ‘한 여름밤의 꿈’은 오는 13일 오후 7시 30분 미술관 분수광장에서‘여행’을 주제로 열린다.

무대에서는 하울의 움직이는 성, 보헤미안 랩소디, 시네마 천국 같이 익숙한 곡뿐만 아니라 감성보컬 ‘닐로’의 무대도 마련된다.

행사는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 및 일정은 대전시립미술관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라이브 미술관’은 대전문화방송(MBC) 유튜브 채널 내에서 영상 시청이 가능하며 특별 텔레비전 방송으로도 제작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