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정신질환자'...정신건강복지센터로 오세요.
대전 유성구, '정신질환자'...정신건강복지센터로 오세요.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06.26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구청 / ⓒ 뉴스티앤티
유성구청 / ⓒ 뉴스티앤티

최근 조현병 환자에 의한 사건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대전 유성구가 사각지대 없는 정신질환자 관리를 위해 나섰다.

26일 구에 따르면 구민의 안전과 사회적 불안감을 최소화하기 위해 구 정신건강복지센터에 정신건강 전문요원 2명을 추가로 채용하고 정신의료기관 퇴원 환자와 미등록된 환자가 정신건강복지센터에 등록해 사례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정신질환자의 만성화 예방과 함께 약물증상교육, 사회기술훈련 등 사회복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자·타해 위험이 발생할 수 있는 정신응급 상황에 대비해 경찰, 소방, 의료기관과 협의체를 구성, 관계 기관과의 긴밀한 협조 체계도 유지하고 있다.

이 외에도 자살로부터 안전한 건강도시를 만들기 위해 유성시장을 거점으로 특화사업인 ‘생명마을 방앗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생명존중문화 인식 개선을 위해 정기적인 캠페인도 실시하고 있다.

신현정 유성구보건소장은 “정신질환자의 사회문제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조기발견과 개입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정신질환자의 사례관리 및 지역사회 복귀를 위해 정신건강관리사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성구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유성구보건소에서 위탁 운영하는 공공 정신건강증진 전문기관으로 정신과 전문의, 정신건강간호사, 정신건강사회복지사 등 정신질환 분야의 전문가 11명이 구민의 정신건강을 담당하고 있다. 정신건강 관련 상담을 희망하는 구민은 유성구 정신건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