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 "드디어 준공"
대전 서구,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 "드디어 준공"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9.06.19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상인의 숙원사업 마무리,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
대전 서구 한민시장 상인의 숙원이었던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가 18일 준공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사진=18일 개최된 공동물류창고 준공식에서 박영순 대전광역시 정무부시장, 박병석 국회의원, 유환철 대전충남중기청장, 장종태 서구청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테이프 커팅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 서구 제공
대전 서구 한민시장 상인의 숙원이었던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가 18일 준공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사진=18일 개최된 공동물류창고 준공식에서 박영순 대전광역시 정무부시장, 박병석 국회의원, 유환철 대전충남중기청장, 장종태 서구청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테이프 커팅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 서구 제공

대전 서구 전통시장 상인의 숙원이었던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가 18일 준공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

이번에 준공된 전통시장 공동물류창고는 총 3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서구 괴정동 90-17외 4필지 1,301.9㎡에 지상 2층, 연면적 600.85㎡ 규모로 조성됐다.

주요시설은 냉동·냉장 겸용창고 4실, 선별장, 작업실(HACCP 시설 포함), 사무실 등이다.

공동물류창고 이용 대상은 한민시장, 도마큰시장, 가수원상점가, 둔산3동상점가 등 서구지역 4개 전통시장 및 상점가 상인이다.

그동안 서구지역 상인들은 공동물류창고가 없어 대덕구 문평동까지 이동하여 상품을 보관·관리해야 했다.

구는 이번 공동물류창고 준공으로 서구지역 상인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전통시장 상품의 품질 향상과 신선도 유지, 관리로 고객서비스 강화 및 전통시장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종태 청장은 “관내 전통시장 상인들의 숙원 사업인 공동물류창고의 준공으로 전통시장 상인들에게는 물류비 감소에 따른 소득 증대를, 소비자에게는 저렴하고 신선한 상품을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