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 2019 증평들노래축제, '전통과 현대, 그 아름다운 만남!'
[축제] 2019 증평들노래축제, '전통과 현대, 그 아름다운 만남!'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6.09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증평군 제공
'2019 증평들노래축제'가 이달 15일, 16일 양일 간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 / 증평군 제공

'2019 증평들노래축제'가 이달 15일, 16일 양일 간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전통과 현대, 그 아름다운 만남’이라는 주제로 증평의 현재와 지역 고유의 전통 농경문화 및 예술을 잘 버무려낸 풍성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축제 첫 날은 효(孝) 콘서트와 초청 가수 공연으로 시작으로 영동난계 국악단의 특별 공연, 종합예술의 명맥을 엿볼 수 있는 제 16회 전국시조경창대회 등 쉴 새 없이 풍성한 볼거리가 이어진다.

둘째 날은 제1회 증평군민노래자랑과 한복 패션쇼, 제15회 전국국악경연대회와 증평 애환의 아리랑 고개, 퓨전 버스킹콘서트 등이 펼쳐진다.

특히 축제의 묘미인 증평군 향토유적 제12호 장뜰두레농요시연은 이틀간 볼수 있다.

장뜰두레농요보존회가 시연하는 증평장뜰두레농요는 지역에서 농사일할 때 부르던 노동요로 길 놀이, 들 나가기, 화평 및 풍년 기원제, 두레풍장, 점심 참놀이 등으로 구성된 지역고유의 농경문화를 간직하고 있다.

아울러 두레복식체험, 손 모내기, 단오음식시식, 감자캐기, 우렁이·물고기잡기 등 여름 길목에 선 증평의 진면목을 살펴볼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행사도 가득하다.

이 밖에도 딱지치기, 제기차기, 모첨․죽창던지기, 굴렁쇠놀이, 새끼꼬기 등 이벤트 형식의 전통 놀이체험과 민화 필통, 동물 캐릭터 오르골,마술종이(슈링클스) 액세서리, 슬라임, 조물락 비누 등 만들기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