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5개 구, '원도심 혁신도시 지정'에 힘모은다
대전시-5개 구, '원도심 혁신도시 지정'에 힘모은다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05.2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 시장과 5개 구청장은 24일 대덕구청 중회의실에서 제8회 대전분권정책협의회를 갖고 원도심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사진=왼쪽부터 박용갑 중구청장, 황인호 동구청장, 허태정 대전시장, 장종태 서구청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정용기 유성구청장이 "대전을 혁신도시로"라는 문구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허 시장과 5개 구청장은 24일 대덕구청 중회의실에서 제8회 대전분권정책협의회를 갖고 원도심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사진=왼쪽부터 박용갑 중구청장, 황인호 동구청장, 허태정 대전시장, 장종태 서구청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정용기 유성구청장이 "대전을 혁신도시로"라는 문구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과 5개 구청장이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고 대응하기로 뜻을 모았다.

허 시장과 5개 구청장은 24일 대덕구청 중회의실에서 제8회 대전분권정책협의회를 갖고 혁신도시 추가 지정을 통해 지역인재 채용 등 청년 일자리를 적극 창출해 나가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혁신도시가 신도시 개발위주로 지정되고 있어 대전은 그동안 혁신도시 지정에서 제외돼 공공기관 이전, 지역인재 채용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등 심각한 역차별을 받아왔다. 그에 따른 원도심 개발 정체도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역세권을 포함한 원도심 지역을 혁신도시 개발예정지구로 지정해 새로운 혁신도시 모델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대전시와 5개 구는 지역정치권과의 공조를 기반으로 충남, 세종과 연계해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에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