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원, 이낙연 국무총리 만나 지역 현안 논의
박병석 의원, 이낙연 국무총리 만나 지역 현안 논의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9.05.15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석 의원 / ⓒ 뉴스티앤티
박병석 의원 / ⓒ 뉴스티앤티

더불어민주당 박병석(5선, 대전 서갑) 의원은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나 혁신도시법 발효 전‧후 구분 없이 모든 공공기관에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하는 것에 대해 지속적인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 의원은 “충청권 지역 현안 및 개인택시 면허 양도제한 기간 완화 등 민생과 관련된 사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있었다”고 말했다.

앞서 박 의원은 이낙연 국무총리(중국·몽골 3월 공식방문), 2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등을 만나 적극 수용 약속을 받아냈고, 3월 당정협의(민주당 중점추진법안 선정)에서도 혁신도시법 개정안에 대해 긴밀하게 협의한 바 있다.

한편, 박 의원은 최근 한일관계에 대한 정치권의 화해방안과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한일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3박 4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하며, 중국(1박 2일)과 러시아(1박 2일) 등 국익을 위한 의원외교 활동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