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 '공주 원도심의 매력에 빠져볼까'...공주 문화재 야행 24일 개막
[축제] '공주 원도심의 매력에 빠져볼까'...공주 문화재 야행 24일 개막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5.1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주시 제공
'2019 공주 문화재 야행'이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제민천 일원에서 개최된다. / 공주시 제공

공주시민의 오랜 숨결이 묻어있는 원도심 제민천 일원에서 '2019 공주 문화재 야행'이 오는 24일 화려한 막을 올린다.

‘제민천, 근대에 홀딱 빠지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문화재 야행은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제민천 일원에서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개최된다.

이번 야행은 야경(夜景), 야로(夜路), 야사(夜史), 야화(夜畵), 야설(夜說), 야식(夜食), 야시(夜市), 야숙(夜宿) 등 8夜라는 테마를 바탕으로 총 24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야경(夜景)은 제민천 일원에서 '월야장천(제민천에 달이 뜨다)’과 ‘달밤 낭만의 골목길’ 등 문화재와 문화재를 아름다운 빛으로 연결하고, 야로(夜路)는 공주 골목길 해설사와 함께 원도심을 돌아보는 ‘공주 원도심 뚜벅뚜벅’과 근대의 향기를 느낄 수 있는 인력거 체험 ‘제민천 익스프레스’ 등이 마련됐다.

야사(夜史)는 공주 원도심의 근대 기록을 살펴볼 수 있는 ‘아카이브로 보는 공주의 근대 문화'와 ‘공주의 역사상황극’, ‘공주의 이야기보따리’ 등 재미와 교육적 가치가 높은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산성시장에서 지역 예술인과 함꼐하는 야화(夜畵)와 ‘제민천 프린지공연’, ‘나태주의 “꼬마야, 너도 시인이다.”’, ‘대통사의 비밀을 찾아서’ 등 야설(夜說)이 원도심 곳곳에서 진행된다.

야식(夜食)은 ‘제민천 면(麵) 서다’로 공주칼국수 경연대회가 펼쳐져 뜨거운 승부를 벌이고, 야시(夜市)는 2017년부터 많은 예술가들이 참여해 호평을 받았던 프로그램 ‘충청감영, 근대를 거닐다’가 감영길 일원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