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 대전에서 17일 개막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 대전에서 17일 개막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5.15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7~5/19 3일간
대전 엑스포광장(금,토는 밤 10시까지 개장)

대한민국 전통시장 변화의 중심에 있는 청년상인들과 특성화시장의 우수상품을 널리 알리는 ‘제1회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이 오는 5월 17일(금)부터 19일(일)까지 3일간 대전 엑스포시민광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그간 전통시장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청년상인과 특성화시장을 대상으로 고객감동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상인들을 격려하고 개발제품 등을 국민들에게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리로, 전국 각지에서 엄선된 우수상품과 먹거리는 물론, 신나는 야외공연과 야시장,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개막식은 행사 첫 날인 17일(금) 대전 ICC호텔에서 있을 예정이며, 이어서 청년상인, 특성화시장 공로자 포상, 그리고 (사)전국 청년상인 네트워크 출범식과 비전선포식이 거행될 예정이다.

개막식 후에는 야외 행사장인 엑스포 다리 위에서 전국을 대표하는 청년상인들이 펼치는 ‘청춘 모꼬지장’이 개장하여 ▲ 전국 대표 청년상인 펼치는 청춘푸드쇼(푸드트럭 27대) ▲ 수공예, 천연비누, 액세서리, 마카롱 등의 상품 구매 및 만들기 체험 ▲ 수제맥주, 알밤, 찐빵, 산나물 등 지역특산물과 가공식품 등을 맛볼 수 있는 ‘특성화상품 존’을 3일간 운영한다.

특히, 17일(금)과 18일(토)에는 특별 조명과 어우러진 야시장이 밤 10시까지 개설될 예정으로 엑스포 다리 위에 이색 텐트와 조명, 수제맥주와 수제 막걸리 등 다양한 먹거리와 문화공연이 펼쳐진다.

광장에 설치된 특설무대와 엑스포 다리 위 버스킹 무대에서는 힙합 뮤지션 딥플로우를 필두로, 이로한, 장덕철, 윤하, 바닐라 어쿠스틱 등 약 15개 팀이 3일간 낮~밤까지 공연을 한다.

이밖에도 행사장 곳곳에서 ▲ 스탬프 투어 ▲ 단체모임 시 경품을 주는 ‘회식 이벤트’ ▲ 일회용품 줄이기 이벤트 ▲ 강원도 산불피해 주민 돕기 ‘한정판 굿즈 이벤트’ 등 경품이벤트가 진행된다.

오는 주말, 가족, 연인과 함께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에서 즐거움을 만끽해 보자!

 

'제1회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제1회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