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당호 출렁다리, 내수 경제 활성화·관광객 유치 역할 '톡톡'
예당호 출렁다리, 내수 경제 활성화·관광객 유치 역할 '톡톡'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5.14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군, 4월 주요 관광지 방문객 전년대비 203% 증가
/ 뉴스티앤티
예산군은 지난 4월 한달간 관내 주요 관광지 방문객이 전년대비 203% 증가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예당호 출렁다리를 찾은 관광객들 / 뉴스티앤티

예산군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떠오른 예당호 출렁다리가 내수 경제 활성화와 관광객 유치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14일 군은 지난 4월 6일부터 5월 9일까지 34일간 예당호 출렁다리에 70만 5616명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또 관광지식정보시스템에 공표된 4월 예산군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 통계 현황에 따르면 수덕사가 11만 279명으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5만 5387명 증가했다.

아울러 예당관광지 야영장은 4월 한 달 동안 3만 3354명, 윤봉길의사기념관 1만 2870명, 추사기념관 1만 25명, 예산황새공원 1만 1757명, 봉수산 자연휴양림 3940명, 대흥슬로시티는 411명이 방문하는 등 예산군 주요 관광지에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방문객이 20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군 관계자는 "예당호 출렁다리 조성 이후 더욱 많은 관광객이 예산을 방문하고 있다"며 “예당호 출렁다리를 주요 관광지점으로 등록해 국가 통계로 인정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