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인기
옥천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인기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4.2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까지 총 185회에 걸쳐 치유의 숲에서 산림치유 프로그램 제공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 옥천군 제공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 옥천군 제공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인 옥천군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참가자들의 큰 호응 속에 운영되고 있다.

장령산 자연휴양림의 울창한 숲과 맑은 물이 흐르는 금천계곡을 따라 약 3km 구간에 조성된 ‘장령산 치유의 숲’은 편백나무숲, 족욕장, 치유정원, 파고라, 전망대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어 일상에 지친 시민들이 자연에서 치유 받을 수 있는 힐링 공간이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11월까지 매주 둘째 주 목·금요일, 넷째 주 화·수요일 치유의 숲에서 산림치유 전문교육을 이수한 산림치유지도사의 진행 아래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주요 프로그램은 생애주기별로 소원바위 활동, 풍욕목교활동, 오감체험활동, 요가, 명상, 맨발걷기, 향기 테라피 등 오감을 깨우는 다양한 맞춤형 체험으로 구성돼 있다.

나무심기(봄), 황토염색체험(여름), 건강걷기(가을), 솟대만들기(겨울) 등 계절별 특별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장령산 치유의 숲으로 여건 상 찾아오지 못하는 관내 단체를 위한 찾아가는 산림치유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모집인원은 각 그룹별 20명 이하로 프로그램 일정은 오전 10:00~ 12:00, 오후 13:30~15:30, 14:30~16:30으로 2시간 씩 하루 3번 운영한다.

신청자가 5명 이하이거나 기상악화 시 프로그램은 취소될 수 있으며, 개인지참물로는 식수와 수건 등이다.

이외에도 숙박형 산림치유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어 1박 2일동안 장령산 자연휴양림에서 숲 치유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을 마음껏 만끽할 수 있다.

숙박형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매주 둘째 주 목·금요일, 넷째 주 화·수요일에 운영되며, 숙소비 및 식사비용은 개인 부담이다.

참여 희망자는 장령산 자연휴양림 홈페이지 또는 위탁업체를 통해 직접 신청하고, 프로그램 날짜와 시간에 맞춰 휴양림 내 산림문화휴양관 앞 주차장으로 오면 된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작년에 시행된 산림치유 프로그램의 미비점을 보강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며,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통해서 일상생활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건강을 증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