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인기
옥천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인기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4.2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까지 총 185회에 걸쳐 치유의 숲에서 산림치유 프로그램 제공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 옥천군 제공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 / 옥천군 제공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인 옥천군 ‘장령산 치유의 숲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참가자들의 큰 호응 속에 운영되고 있다.

장령산 자연휴양림의 울창한 숲과 맑은 물이 흐르는 금천계곡을 따라 약 3km 구간에 조성된 ‘장령산 치유의 숲’은 편백나무숲, 족욕장, 치유정원, 파고라, 전망대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어 일상에 지친 시민들이 자연에서 치유 받을 수 있는 힐링 공간이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11월까지 매주 둘째 주 목·금요일, 넷째 주 화·수요일 치유의 숲에서 산림치유 전문교육을 이수한 산림치유지도사의 진행 아래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주요 프로그램은 생애주기별로 소원바위 활동, 풍욕목교활동, 오감체험활동, 요가, 명상, 맨발걷기, 향기 테라피 등 오감을 깨우는 다양한 맞춤형 체험으로 구성돼 있다.

나무심기(봄), 황토염색체험(여름), 건강걷기(가을), 솟대만들기(겨울) 등 계절별 특별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장령산 치유의 숲으로 여건 상 찾아오지 못하는 관내 단체를 위한 찾아가는 산림치유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모집인원은 각 그룹별 20명 이하로 프로그램 일정은 오전 10:00~ 12:00, 오후 13:30~15:30, 14:30~16:30으로 2시간 씩 하루 3번 운영한다.

신청자가 5명 이하이거나 기상악화 시 프로그램은 취소될 수 있으며, 개인지참물로는 식수와 수건 등이다.

이외에도 숙박형 산림치유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어 1박 2일동안 장령산 자연휴양림에서 숲 치유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을 마음껏 만끽할 수 있다.

숙박형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매주 둘째 주 목·금요일, 넷째 주 화·수요일에 운영되며, 숙소비 및 식사비용은 개인 부담이다.

참여 희망자는 장령산 자연휴양림 홈페이지 또는 위탁업체를 통해 직접 신청하고, 프로그램 날짜와 시간에 맞춰 휴양림 내 산림문화휴양관 앞 주차장으로 오면 된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작년에 시행된 산림치유 프로그램의 미비점을 보강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며,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통해서 일상생활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건강을 증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