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여성농업인이 더욱 행복해지도록
예산군, 여성농업인이 더욱 행복해지도록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04.1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금액 상향
[자료 이미지] 푸른 보리밭을 배경으로 여성이 옥수수,감자 등이 든 나무상자를 들고 서 있다 / 예산군 제공
[자료 이미지] 푸른 보리밭을 배경으로 여성이 옥수수,감자 등이 든 나무상자를 들고 서 있다 / 예산군 제공

예산군이 여성농업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9년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을 확대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주민등록상 관내에 거주하면서 세대원 전체 합산 농지 소유면적이 5만㎡ 미만이거나 이에 준하는 축산·임업·어업에 실제 종사하는 만 20세이상 만 73세 미만(1947.1.1.∼1999.12.31.출생자)인 여성농업인이다.

행복카드 발급대상자로 선정되면 카드 발급 후 미용원, 사진관, 스포츠레저용품, 안경점, 화장품점, 농협하나로마트 등 전국 20개 업종에서 올해 말까지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올해는 1인당 지원금을 연간 15만원에서 20만원으로 확대하고 자부담은 지난해와 동일한 3만원으로 동결해 실질적인 혜택을 높였다.

또한 카드발급도 ‘NH농협은행예산군지부’ 한 곳에서만 발행하던 것을 ‘NH농협은행예산군지부 역전지점’에서도 발급이 가능하게 됨으로써 여성농업인의 편의를 높였다.

신청기간은 오는 5월 10일까지로, 주소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이 영농과 가사노동의 병행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성농어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