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내포특위, 경남 진주 혁신도시 방문
충남도의회 내포특위, 경남 진주 혁신도시 방문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9.03.26 2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포문화권(내포신도시) 활성화 방안 마련 위한 도시기반시설 구축 현황 점검
충남도의회 김기영 내포특위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26일 경남 진주 혁신도시를 방문하여 도시기반시설 구축 현황을 점검하고, 혁신도시 지정 및 종합개발 추진과정과 그에 따른 문제점을 청취하고 있다. /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의회 김기영 내포특위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26일 경남 진주 혁신도시를 방문하여 도시기반시설 구축 현황을 점검하고, 혁신도시 지정 및 종합개발 추진과정과 그에 따른 문제점을 청취하고 있다. /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의회 내포문화권발전을위한특별위원회(위원장 김기영, 이하 내포특위)는 26일 경남 진주 혁신도시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내포문화권(내포신도시)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해 마련된 이번 방문에서 내포특위 위원들은 도시기반시설 구축 현황을 점검했으며, 진주시청 및 LH본사(진주)를 차례로 방문해 혁신도시 지정 및 종합개발 추진과정과 그에 따른 문제점을 청취했다고 전했다.

내포특위 관계자는 “진주혁신도시 방문 및 진주시청과의 간담회를 통해 혁신도시 지정에 따른 공공기관의 이전과 예산지원으로 인구 증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실감했다”면서 “이번 경남 진주 혁신도시 방문으로 도의회에서는 향후 내포신도시 지정을 위한 지원 사항을 점검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고 언급했다.

김기영 위원장은 “경남의 경우에는 혁신도시를 성장거점으로 공공기관과 지역 주체가 연계해 지역경제 사회 전반에 걸쳐 지역 특성에 맞는 발전방안을 마련했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면서 “이번에 방문한 경남 진주의 사례를 벤치마킹해 내포신도시 개발뿐 아니라 예산·홍성 구도심 공동화 문제 해결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내포특위’는 “내포혁신도시가 지정될 수 있도록 촉구활동을 펼쳐 종합병원・대학 등을 유치해 인구유입은 물론 내포가 신도시로 성장할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 시키겠다”고 강조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