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청 소속 최인정 선수, 국제펜싱연맹 그랑프리 대회 '동메달'
계룡시청 소속 최인정 선수, 국제펜싱연맹 그랑프리 대회 '동메달'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3.14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 웨스트엔드 그랑프리 펜싱 선수권대회 여자 에뻬 3위
/ 계룡시 제공
계룡시청 소속 최인정 선수가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열린 '웨스트엔드 그랑프리 선수권 대회'에서 여자 에뻬 개인전에 출전해 동메달을 획득했다. / 계룡시 제공

펜싱 여자 에뻬의 간판스타 최인정이 국제펜싱연맹 그랑프리 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최인정은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치러진 ‘웨스트엔드 그랑프리 선수권 대회’ 여자 에뻬 개인전에 국가대표로 출전해 아나-마리아 포페스쿠(루마니아), 강영미(한국)에 이어 3위로 시상대에 올랐다.

결선 8강에서 중국의 린샹을 15대 7로 꺾은 최인정은 준결승에서 루마니아의 아나-마리아 포페스쿠를 만나 분전 끝에 11대 13으로 패해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다.

포페스쿠는 이어 치러진 결승에서 한국의 강영미를 15대 7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2018 아시안게임’, ‘세계펜싱선수권대회’ 등 국제대회에서 메달사냥과 국내대회에서의 활약상을 통해 여자 에페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계룡시청 펜싱팀은 개인전으로 치러진 이번 대회에서 조한상 감독의 지도아래 신아람, 정은영, 이지영, 이호수 선수가 출전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