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치매안심센터, 치매진단검사 원스톱 무료 실시 중
옥천군치매안심센터, 치매진단검사 원스톱 무료 실시 중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3.1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옥천군보건소 제공
옥천군치매안심센터는 올해부터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선별검사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옥천군보건소 제공

옥천군보건소(치매안심센터)는 올해부터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진단검사와 감별검사를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까지 주1회 실시하던 치매진단검사(CERAD-K)를 올해부터는 전문적으로 양성한 치매관리팀 직원을 통해 매일 무료로 실시하고 있다.

치매진단과정은 크게 선별검사, 진단검사, 감별검사 3단계로 나눈다. 검사 중 치매로 진단되면 원인규명을 위한 감별검사는 협약병원인 옥천성모병원신경과 전문의를 통해 받게 된다.

군 보건소는 감별검사비를 최대 8만 원까지 지원하고, 치매로 진단받은 경우 치료약제비(소득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인 경우)를 최대 월 3만원내에서 실비 지원한다.

이밖에 군 치매안심센터는 전문간호사 7명으로 구성돼 치매환자 조기발견부터 등록, 치매노인과 가족들의 1대1 맞춤상담, 치매약제비지원, 환자사례관리,인지기능 강화프로그램, 치매인식개선 등 통합적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옥천군치매안심센터는 보다 향상된 치매통합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하여 올해 상반기 중 문을 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