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괴산 홍범식 고택에서 독립열사들의 정신을 되짚어 본다
[여행] 괴산 홍범식 고택에서 독립열사들의 정신을 되짚어 본다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03.08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괴산군 제공
충북 괴산군 괴산읍에 소재한 홍범식 고택 / 괴산군 제공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조국을 향한 독립열사들의 뜨거운 마음과 숨결을 느낄 수 있는 홍범식 고택으로 역사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

홍범식 고택은 괴산에서 3.1운동을 주도하고, 독립운동 지도자로 헌신한 소설 임꺽정의 저자 벽초 홍명희 선생의 생가다.

또한 태인군수, 금산군수를 지내고 1910년 경술국치에 강분해 자결한 홍명희 선생의 부친인 일완 홍범식 선생이 태어나고 자란 곳으로도 유명하다.

1730년에 지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이 고택은 조선 중기 양반가옥의 대표적인 건축 양식을 보여주고 있어 문화·역사적 가치 또한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이곳 사랑채에서 홍명희 선생을 비롯한 40여 명의 독립열사들이 충북 최초 만세시위로 알려진 3.19 괴산장터 만세운동에 필요한 격려문, 격문, 독립선언서 등을 직접 등사하고 태극기를 제작했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생생한 독립운동의 현장으로 재조명받고 있다.

한편 지난 2002년 충북 민속문화재 14호로 지정된 홍범식 고택은 충북 괴산군 괴산읍에 소재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