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제2대 경제자유구역청장에 전형식씨 임명
충북도, 제2대 경제자유구역청장에 전형식씨 임명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8.12.19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형식 씨
전형식 신임 충북 경제자유구역청장

지난 23개월간 공석이던 제2대 충북 경제자유구역청장(이하 '경자청장')에 前 기획재정부 전형식(50세, 평창올림픽 조직위 재정국장)씨가 임용된다.

충북도는 19일 이와 같이 밝히고, 지난 9월 경자청장 임용절차에 들어가 선발시험위원회를 거쳐 지난 14일자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협의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오는 21일 전 청장을 임용하게 됐다고 전했다.

전형식 청장은 서울대학교 공법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 38회로 공직에 입문하여 기획재정부 연구개발예산과장, 국고과장,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재정국장 등을 역임했다.

또, 전 청장은 경제자유구역기획단에 근무한 경력이 있어, 외국인 투자유치 및 경제자유구역 활성화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의 현안을 누구보다 잘 해결할 적임자로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 경제자유구역청장이 임명됨에 따라 바이오밸리와 에어로폴리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