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설치 사업 ‘힘찬 시동’
태안군,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설치 사업 ‘힘찬 시동’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8.11.0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용역 착수 보고회 개최, 주민생활편의 증진 및 관광객유치증대 기대-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건설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보고회'가 지난 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개최됐다. / 태안군 제공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건설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보고회'가 지난 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개최됐다. / 태안군 제공

태안군이 해상인도교 설치 사업 추진을 위한 힘찬 첫발을 내딛었다.

군은 지난 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 관련 실·과장, 군의원, 용역사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건설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는 소원면 개목항과 원북면 신두리의 1km 구간을 연결하는 교량으로, 교량건설에 약 500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군은 해상인도교가 양쪽 지역의 단절을 해소하고 접근성을 향상시켜 주민생활편익증진, 관광객유치증대, 낙후지역 개발촉진 및 주변 지역의 문화·관광·물류 활성화 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용역 착수 보고, 토론 및 질의 응답 순으로 진행됐으며, 용역을 맡은 ㈜한국종합기술공사는 내년 2월까지 ▲ 현지조사 ▲ 통과선박조사 ▲ 설계기준 수립 ▲ 교량형식 검토 ▲ 경제적 타당성 검토 ▲ 정책적 분석 및 기대효과 등 종합평가를 진행할 계획이다.

해상인도교 건설사업은 타당성 용역, 기본 및 실시설계, 관련기관 협의 등 행정절차 이행, 공사 등을 거쳐 2025년 완공될 예정이다.

가세로 군수는 "해상인도교 건설을 통해 소원면과 신두리를 연결하는 새로운 관광상품 개발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며 "군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사업이 충실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