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의회, 가오동 일원 불법 주·정차 해결 위한 정책간담회 개최
대전 동구의회, 가오동 일원 불법 주·정차 해결 위한 정책간담회 개최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8.11.07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규 도시복지위원장 주재로 공영주차장 조성 방안에 심도 있는 토론의 장 마련
가오동 일원 공영주차장 조성 간담회 / 대전 동구의회 제공
가오동 일원 공영주차장 조성 간담회 / 대전 동구의회 제공

대전 동구의회(의장 이나영)가 가오동 상가밀집지역의 불법 주·정차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섰다.

도시복지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정규(3선, 나선거구) 의원은 상가지역 주민대표, 동구청 관계부서장과 함께 7일 가오동 일원 불법 주·정차 해결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심도 있는 토론의 장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가오동 신도시 지역은 홈플러스 네거리를 중심으로 많은 상업시설이 밀집해 있으나 주변에 공영주차 공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해 주요 간선도로와 이면도로까지 불법 주·정차로 몸살을 앓고 있는 지역으로 식당이나 상점을 찾는 이용객들이 끊임없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으며, 유동인구가 줄어들며 상인들의 어려움도 가중되는 악순환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간담회에 참석한 상가 대표들은 “중소벤처기업부의 주차환경개선 사업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상인회 구성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겠다”면서 “우선적으로 주차단속 완화 등을 통한 상권 활성화에 나서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강정규 의원은 지난 10월 23일 제238회 임시회 구정질문에서 가오동 일원 불법 주차 대책을 위해 동대전컨벤션 웨딩홀 주차장 190여면을 구청에서 임대해 저렴하게 운영하는 방안을 제시한 바 있고, 이번 간담회는 그 후속 조치로 이루어졌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