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킥복싱대회, 13일 관저동 마치광장서 열려
한·일킥복싱대회, 13일 관저동 마치광장서 열려
  • 송해창 기자
  • 승인 2018.10.11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부 5경기, 여자부 2경기 펼쳐져
대전서구킥복싱협회 제공
대전서구킥복싱협회 제공

제5회 대전서구청장배 한·일킥복싱대회가 오는 13일 오후 3시 서구 관저동 마치광장 특설링에서 열린다.

대전서구체육회가 주최하고 서구킥복싱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남자부 5경기, 여자부 2경기 등 총 7경기가 진행된다.

남자부는 ▲ 양주표vs이시카와 ▲ 김정곤vs와타나베 신이치 ▲ 최진송vs오시카와 다이야 ▲ 최진오vs나카노 이오리 ▲ 최병건vs따브론 등이 치열한 혈투를 벌인다.

여자부는 ▲ 원가현vs오시카와 카나 ▲ 최수인vs이와시타 유우키 등이 투지를 불태울 전망이다.

김재범 킥복싱협회장은 "한·일 간 킥복싱 교류를 통해 양국 관계가 더욱 발전되길 기원한다"며 "여자부 경기가 공식화된 만큼, 시민들이 보다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