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화려한 막 올라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화려한 막 올라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8.08.0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 / 제천시 제공
제천국제음악영화제 / 제천시 제공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9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4일까지 총 6일간 제천시 곳곳을 축제의 장으로 가득 채운다.

올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아름다운 청풍호를 배경으로 역대 최다상영작인 38개국 116편의 음악영화와 음악공연을 제천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선사한다.

또 ‘제천 라이브 초이스’, 심야 파티 프로그램 ‘쿨나이트’와 새로 신설된 ‘팝업 시네마’, ‘푸른 밤 시네마’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된다.

행사 관계자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국내 유일의 음악영화제를 넘어 아시아 최대의 음악영화제로 발돋움하고 있다"며 "음악영화와 음악공연으로 시민들에게 낭만과 추억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7시 청풍호반무대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에는 이상천 조직위원장, 허진호 집행위원장, 홍보대사 권유리, 제천아시아영화음악상 수상자 탄둔, 개막식 사회자 김지석과 이엘을 포함한 국내 감독 및 배우, 해외게스트들이 참석한다.

개막식은 이상천 조직위원장의 개막선언을 시작으로 ▲ 홍보대사 권유리의 무대인사 ▲ 국제경쟁부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 섹션 심사위원단 소개 ▲ 올해 제천아시아영화음악상 수상자 작곡가 겸 지휘자 탄둔의 시상 ▲ 개막작 <아메리칸 포크> 소개 및 출연 배우 조 퍼디, 앰버 루바스의 특별공연 ▲ 개막작 상영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