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병 국회의원 보궐선거 선거법 위반 논란...종결된 사안 vs 후보 사퇴해야
천안병 국회의원 보궐선거 선거법 위반 논란...종결된 사안 vs 후보 사퇴해야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8.05.25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동남구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24일 공직선거법 준수 촉구 공문으로 종결
후보자 등록 접수하는 이창수 예비후보 / 이창수 예비후보 블로그
후보자 등록 접수하는 이창수 예비후보 / 이창수 예비후보 블로그

자유한국당 이창수 천안병 국회의원 후보 선거 캠프는 25일 일부 언론의 선거법 보도와 관련 “후보님은 선관위 조사를 받은 적도 없고, 그 건은 이미 어제 선관위로부터 ‘향후 선거법을 준수하라’는 공문을 받고 종결됐다”고 밝혔다.

이 후보 캠프는 “해당 기사를 보도한 언론사에서 천안 병 지역 선거 사무를 담당하고 있는 동남구 선거관리위원회에 확인을 해봤더라면, 이미 하루 전인 24일 ‘공직선거법 준수’ 정도로 종결된 사안이라는 것을 알았을 것이라”고 강조한 후 “선관위에 확인 전화 한 통 없이 타당 후보의 일방적인 주장을 가감 없이 보도하는 일부 언론에 서운한 마음이 든다”면서 “선거는 상대가 있는 경쟁이기 때문에 비방과 폄훼가 있기 마련이지만, 요즘처럼 정보유통이 빠른 세상에는 기자님들의 기사 한 건 한 건이 유권자들에게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 조금 더 신중을 기해주시면 후보들에게는 큰 힘이 될 것 같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이 후보 캠프는 기사에 등장하는 일방적인 주장은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에 해당하는 건으로 SNS 유통 및 확산이 지속될 경우 엄중 대처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한편, 바른미래당 박중현 천안병 국회의원 후보는 25일 천안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창수 후보님이 저지른 반복적이고 지속적인 사전선거운동은 명백히 양심을 버린 행위라”면서 “후보님이 평소에 말씀하시고 다니셨던 정직, 성실, 공정에 크게 위배되는 행위라”며 “저는 같은 야당의 후보로서 자유한국당 이창수 후보께 요구합니다. 천안병 보궐선거 후보직을 자진 사퇴하라”고 이 후보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