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후반기 국회의장 도전 '고배'
박병석, 후반기 국회의장 도전 '고배'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8.05.16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석 의원 / 뉴스티앤티
박병석 의원 / 뉴스티앤티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5선, 대전 서구갑) 의원이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직에 도전했다 고배를 마셨다.

더불어민주당은 16일 오전 10시 의원총회를 열고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 선출을 위한 당내 경선 투표를 진행했다. 경선 후보로는 박 의원과 문희상(6선, 경기도 의정부갑) 의원이 출마했다.

투표 결과 총 116표 가운데 67표를 얻은 문 의원이 47표를 득표한 박 의원을 제치고 민주당 후보로 선출됐다. 무효표는 2표였다.

원내 1당이 국회의장을 배출하는 관례에 따라, 문 의원은 후반기 국회의장에 선출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국회의장단 선출 시한은 오는 24일까지다.

한편, 지난 2016년 전반기 국회의장에도 도전했다 고배를 마신 박 의원은 5.9대선 당시 중앙당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을 맡으며, 내심 충청 몫 국회의장을 꿈꿨으나 이번에도 고배를 들면서 체면을 구기게 됐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