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발전3사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25년까지 5.3만 톤 줄이기로 결의
충남도-발전3사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25년까지 5.3만 톤 줄이기로 결의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8.05.16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도-한국중부·서부·동서발전 상생발전 업무협약 체결

충남도청
충남도청

충남도는 도내 대기질 개선과 도민의 건강보호를 위해 16일 발전3사(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동서발전)와 상생발전 업무협약을 맺고 대기오염물질 배출 줄이기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도내에서 가장 많은 미세먼지를 발생시키는 석탄화력발전소가 지역과 상생발전하기 위해 주도적으로 참여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협약에 따라 도와 발전3사는 ▲ 석탄화력발전소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감축 ▲ 화력발전소 주변지역 기후·환경·건강영향 조사에 발전사 참여 ▲ 발전사 보유 화력발전소 주변 대기측정망 통합 운영에 힘을 모으게 된다.

또, ▲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 확산 및 친환경에너지 전환 ▲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 발굴 및 협업 추진 ▲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에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세부적으로는 발전3사가 환경설비 보강공사 및 성능개선사업에 총 5조 7000억 원을 투입, 석탄화력발전소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을 오는 2025년까지 2015년 대비 57%인 5.3만 톤을 줄이기로 했다.

또, 도가 추진 중인 ‘석탄화력발전소 주변지역 건강영향조사’ 연구용역에도 발전3사가 5년간 15억 원을 추가로 부담, 어린이 분야 조사를 수행한다.

이외에도 발전사 보유 화력발전소 주변 대기측정망을 2019년부터 도가 통합운영하며, 통합운영에 드는 연간 사업비 15억 원은 발전사에서 계속 부담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오는 2025년 대기질 PM-10 30㎍/㎥, PM-2.5 20㎍/㎥ 달성을 목표로 발전시설, 제조사업장, 이동배출원, 건강 등 8개 분야 29개 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