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박성효, 선치영 전 민주당 박영순 예비후보 총괄본부장 겸 대변인 영입
[6.13 지방선거] 박성효, 선치영 전 민주당 박영순 예비후보 총괄본부장 겸 대변인 영입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8.05.1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겸 전 특보단장, 이상민 국회의원 핵심 참모 전수봉 씨 동시 영입
ㅇ
선치영 공동대변인 / 뉴스티앤티

자유한국당 박성효 예비후보는 13일 둔산동 선거사무소에서 더불어민주당 박영순 전 대전시장 예비후보의 선치영 총괄본부장 겸 대변인과 김천겸 특보단장 그리고 더불어민주당 이상민(4선, 유성을) 국회의원의 핵심 참모였던 전수봉 씨 등과 간담회를 갖고 6.13 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했다.

박 예비후보는 이날 간담회에서 “여러모로 선거 상황이 녹록치 않음에도 불구하고, 뜻을 같이 해주어서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지방선거에서 승리하여 150만 대전시민이 행복한 웃음을 지을 수 있도록 우리 모두 하나가 되자”며 “어려운 결정, 진심으로 고맙고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히며 이들의 영입에 큰 뜻을 부여했다.

선 전 총괄본부장 겸 대변인은 앞으로 박 예비후보 캠프에서 공동대변인을 맡기로 했으며, 김천겸 전 특보단장은 박 예비후보의 정책특보로 활동하기로 했다.

또한 전수봉 씨는 박 예비후보 캠프에서 대외협력본부장을 맡아 캠프 내 기존 선대위원들과 함께 대외적인 업무를 담당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선 공동대변인은 “친한 동생인 박영순 후보를 도와주기 위해 힘을 보탰지만, 이후 민주당 경선과정에서 일어난 많은 불합리한 행태들을 보고 깊은 생각을 하게 됐다”며 “정당과 이념을 넘어 진정한 대전 발전을 위해 박성효 후보의 당선을 돕기로 결심했다”고 말했다.

한편, 박 예비후보는 지난 3월 6일 출마선언에서 “‘그들만의 대전’이 아닌 시민 모두의 대전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이번 지방선거는 이념과 세대로 나눠진 대전을 하나로 통합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