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대전시립박물관, 캘리그라피 시민작가 작품전
[전시] 대전시립박물관, 캘리그라피 시민작가 작품전
  • 박소영 기자
  • 승인 2021.11.16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6일~29일 대전시립박물관 3층 로비
캘리그라피 작품전시 및 가훈‧좌우명 써주기 행사 펼쳐
대전시립박물관 제공
대전시립박물관 제공

대전시립박물관이 오는 16일부터 29일까지 캘리그라피 시민작가 작품전을 개최한다.

이번 시민작가 작품전은 기존의 문화유적 및 역사와 관련된 전시에 더해 그림, 사진, 글씨 등 역사문화와 관련이 있는 시민들의 작품을 전시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캘리그라피란 ‘손으로 그린 문자’라는 뜻으로 기계적인 표현이 아닌 손으로 글자를 아름답게 쓰는 기술과 글자체를 의미한다.

이번 전시에는 소담캘리아트센터의 박자영 작가 등 5명의 시민작가들이 ‘겨울, 그리고 다시...’라는 부제로 좋은 시와 글귀 등을 담은 30여 점의 캘리그라피 작품들을 시립박물관 3층 로비에 전시한다.

특히, 21일에는 50여 명의 관람 시민들을 대상으로 ‘가훈‧좌우명 써주기’ 선착순 이벤트를 연다.

박물관 관계자는 “위드코로나를 맞아 시민들이 다양한 문화예술 작품들을 감상하며 힐링하는 시간이 되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